상단영역 바로가기 본문영역 바로가기 하단영역 바로가기

시민들의 겨울 놀이터, 스케이트장

기획 · 서울이야기
사진으로 보는 서울의 그때 그 모습
시민들의 겨울 놀이터, 스케이트장
2020.01

 1984년 겨울, 서울대공원 스케이트장

1970년대, 한강에서 스케이트를 즐기는 사람들

(위) 1984년 겨울, 서울대공원 스케이트장. (아래) 1970년대, 한강에서 스케이트를 즐기는 사람들

겨울이면 시청 앞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을 비롯해 도심 곳곳에 시민을 위한 야외 스케이트장이 문을 연다. 서울시는 지금으로부터 60년 전, 동대문구 신설동에 처음으로 공설 스케이트장을 무료로 개장했다. 이후 서울운동장의 정구장과 야구장 그리고 효창운동장에도 공설 스케이트장이 생겨났다. 당시 이런 스케이트장의 이용 요금은 2시간에 40원 정도였다. 1960~1970년대에는 경복궁과 창덕궁 안에도 스케이트장이 조성됐고, 1980년대에는 서울대공원과 여의도 등에서도 스케이트를 즐길 수 있게 됐다.

하지만 1970년대까지는 지금에 비해 정식 스케이트장이 많지 않았기 때문에 많은 서울시민이 꽁꽁 언 강이나 하천에서 스케이트를 즐기곤 했다. 특히 지금의 노들섬인 중지도 인근은 겨울이면 스케이트와 썰매를 타는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한동안 사라졌던 풍경이지만, 최근 노들섬 스케이트장이 문을 열면서 시민들은 약 50년 만에 다시 한강 위에서 스케이트를 즐길 수 있게 됐다. 올해도 시민들은 노들섬, 서울광장 등 서울 도심 곳곳에서 신나게 스케이트를 즐기는 중이다.

노들섬 스케이트장 장소 용산구 노들섬 노들마당
기간 2019년 12월 21일~2020년 2월 16일
문의 070-4206-5586
홈페이지 nodeul.org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장소 서울광장 북쪽
기간 2019년 12월 20일~2020년 2월 9일
문의 02-1544-1555
홈페이지 www.seoulskate.or.kr

전하영 사진 제공 서울역사박물관, 국가기록원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