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본문

서울사랑

서울사랑

검색 검색 모바일 메뉴



희망

기획 · 희망 프레임

새벽 시장처럼 부지런하고 활기차게!
2017.06

아이콘

사진 교육 통해 노숙인 자활 돕는 서울시 홍보대사 조세현의 ‘희망 프레임’.

카메라 프레임을 통해 세상을 다시 마주하고, 사진을 찍으며 자립을 꿈꾼다. 서울시와 서울시 홍보대사 조세현 사진작가가 함께 하는 희망 프레임에 참여한 노숙자들 이야기다.<서울사랑>에 소개하는 네 번째 작품은 조남포 씨의 ‘생선 장수’. 남대문시장 출사에서 포착한 시장 특유의 시끌벅적한 분위기를 잘 살린 작품이다. 흑백사진으로 촬영해 마치 과거로 시간 여행을 떠나는 기분마저 느끼게 한다. 조남포 씨는 희망 프레임 수업에 성실히 참여한 모범생으로 꼽힌다. 높은 성적으로 희망아카데미를 졸업했을 뿐 아니라 다른 학생들을 이끌며 수업 분위기를 살린 귀감이 되는 사람. 새벽 시장의 문을 여는 상인들처럼 부지런하고 성실하게 앞으로도 세상을 향해 나아갈 것이다.

생선 장수_조남포

조세현 작가의 평‘생선 장수’는 남대문시장 출사에서 찍은 사진 중 ‘베스트 포토그래퍼’상을 받은 작품입니다. 복잡한 시장의 풍경을 정리된 구도로 안정감 있게 잘 표현한 점이 돋보입니다. 분주한 시장 속에서 잠시나마 시간의 흐름을 잊게 한 찰나를 잘 포착해냈습니다.

  • 3 조회수 2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