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본문

서울사랑

서울사랑

검색 검색 모바일 메뉴



서울시립과학관

인터뷰 · 탐방 · 현장 속으로
어렵다고요? 의아하지만 재밌어요
서울시립과학관
2017.05

아이콘

작은 힘으로 큰 물체를 들어 올리는 지렛대처럼 생활 속 과학 원리를 생각해보는 곳,
서울시립과학관이 5월 19일 문을 연다. 어린이기자단이 이곳을 미리 방문해 취재했다.

미술관이야? 과학관이야?

노원구 하계동에 있는 서울시립과학관에 모인 어린이기자단은 멋진 공간을 보고 마음이 들떴다. ‘여기가 미술관인가?’ 싶을 정도로 기존의 과학관과는 느낌이 많이 달랐다. 천장에서 빛이 들어오고, 구불구불한 내부 구조도 신기했다. 위에서 내려다볼 때 딱지모양으로 생긴 서울시립과학관은 건물 양쪽의 높이가 다르다. 그래서 전시관이 1/2층, 1층, 루트2층(√2층), 3층으로 나뉜다.

알수록 더 호기심 생겨요

4개의 전시관은 과학의 핵심 단어를 색깔별로 표시해 놓았다. 1층 G관(Green/공존)에 가면 증강현실을 이용해 새가 날고, 곰, 사슴 같은 동물이 내 옆으로 지나가서 신기했다. 모래를 쌓을수록 등고선이 높아져 색깔이 변하는 체험도 할 수 있다. 사회 시간에 등고선에 대해 배워서 이해가 쉬었다. 빌딩숲으로 지나가는 바람의 세기도 확인할 수 있다. 인체와 관련된 √2층 O관(Orange/생존)에서는 노안 체험, DNA 분석, 현미경으로 보는 작은 세계를 체험할 수 있다. 내 피부와 두피를 볼 수 있는 확대경이 있고, 화면에 있는 환경오염 물질을 터치하면 정보를 볼 수 있다.

2층 B관(Blue/연결)에 가면 3D 안경을 쓰고 우주여행을 떠나는 우리나라 최초의 L자형 스크린이 있다. L자형 이다보니 우주 공간에 있는 것처럼 입체적이다. 또 교통카드에 어떤 정보가 들어있는지 볼 수 있고, 수학으로 빠른 길을 찾는 방법도 알 수 있다. 지하철이 얼마나 깊은지 각 호선의 입체지도도 있었는데 아파트 14층에 이르는 깊이도 있다고 한다.

3층 R관(Red/순환)에서는 친구들이 손에 손을 잡고 정전기 체험을 했다. 정전기는 불쾌하다고 생각했는데 에너지로 사용될 수 있다니 놀라웠다. 빙판 미끄럼틀이 자갈 미끄럼틀보다 원반을 빨리 옮기는 것을 보며 마찰력을 배웠다. 또 서울시립과학관이 있는 하계역 근처의 교통량에 따라 움직임이 달라지는 예술작품도 둘러봤다.서울시립과학관은 단순히 정보를 얻는 곳이 아니라 ‘사람과 자연, 세상이 어떻게 연결되는가?’를 고민하는 곳이다. “질문을 멈추지 않아야 한다. 호기심에는 그 나름의 이유가 있다.”는 아인슈타인의 명언이 떠오르는 취재였다.

이정모 서울시립과학관장 “과학자는 매일 실패하는 사람”

수학, 과학은 평소 하는 말이 아니니 당연히 어려워요. 과학이라는 작은 세계, 큰 세계의 언어죠. 과학관이 단순히 원리만 설명해주는 곳이 아니라 우리 생활과 연관된 곳으로 만들고 싶었어요. 과학자는 매일 실패하는 사람입니다. 하지만 그렇게 실패하다 보면 성장합니다. 과학관에 와서 휙 보고 가지 말고 오래 머물다 가면 좋겠어요. 과학관은 호기심을 해결하는 공간이 아니라 질문을 품고 가는 곳이에요. 뭔가를 만들고 싶고, 세상을 변화시키고픈 욕망을 품고 가는 그런 곳이요.

※ 찾아가는 길: 7호선 하계역 3번 출입구 ☎970-4500(science.seoul.go.kr)

탐방취재에 참여한 어린이기자김광연(창서초 3) 강준원(진관초 5) 김건우(휘경초 5) 김민경(포이초 5) 김민재(삼선초 6)김민채(중평초 4) 김소정(세검정초 5) 김연빈(발산초 5) 김우정(잠동초 4) 김태림(은진초 3)김태환(대광초 3)  남지민(안평초 4) 민수빈(광남초 4) 박건우(양재초 3) 박서영(경일초 4) 박서진(도성초 4) 박소율(목운초 3) 배원영(대도초 5) 백서현(개봉초 4) 백지우(일원초 4) 윤소원(용강초 4) 윤채원(경동초 4) 이설희(송례초 4) 이시현(원촌초 3) 이윤성(자운초 5) 이윤지(서래초 6) 이은서(세곡초 4) 이재빈(서이초 4) 이지수(양재초 3) 이채연(금북초 6) 이채희(원묵초 5) 임수민(증산초 5) 임채윤(송례초 4) 장연우(금옥초 5) 정민찬(잠실초 3) 최용준(발산초 5) 한채원(봉현초 4)

  • 1 조회수 178